산림청, ‘지구의 허파’ 인도네시아 이탄지 복원 추진

Published by 서울경제

인도네시아의 효과적인 이탄지 복구 및 지속가능한 관리를 위해 산림청이 적극 나서고 있다.

산림청은 인도네시아 이탄지 복원·보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18일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‘글로벌 협력방안 논의 및 지식 공유 행사’를 개최했다고 밝혔다.

산림청은 오는 2022년까지 4년간 33억원을 투입해 인도네시아 잠비주 지역에서 이탄지 복원 및 보전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.

김재현 산림청장은 “이번 행사가 열대 이탄지 복원과·보전에 관해 다양한 국가 및 국제기구와 협력하는 발판이 되기를 바란다”며 “이탄지 복원·보전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기후변화 대응에 기여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박희윤 기자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